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日, '독도전시관' 폐쇄요구 거부…"日고유영토다" 망발

에사키 영토문제담당상 “日人 역사인식을 새롭게 하도록 하겠다” 강조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8-01-26 오후 4:15:0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일본 에사키 데쓰마(江崎鐵磨) 영토문제담당상은 26일 우리 정부의 '영토·주권전시관' 폐쇄 요구를 거부하겠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에사키 담당상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는 역사적으로도 국제법상으로도 명확하게 우리나라(일본) 고유의 영토다.”라며 “(한국의) 비판은 맞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또 "국내외의 많은 분들이 전시관에 와서 이해를 깊게 하고 역사인식을 새롭게 하도록 하겠다. 그렇게 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일본 정부는 전날 도쿄(東京) 도심 히비야(日比谷)공원 내에 '영토·주권전시관'을 개관했다.

이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다음달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하고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겠다고 발표한 지 단 하루 만이다.

이 전시관은 독도가 일본 땅이라고 주장하는 자료와 함께 중국과 일본 간 영유권 분쟁이 있는 센카쿠(尖閣·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열도가 일본 영토라는 주장을 뒷받침하는 자료를 전시하고 있다.

이와 관련 우리 외교부는 전날 외교부 대변인 명의로 성명을 통해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위해 일본 정부가 동경(도쿄)도 내에 영토주권전시관을 25일 설치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의 즉각적인 폐쇄 조치를 엄중히 요구한다"고 즉각 항의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9.21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그 날의 영광, 인천상륙작전
9월의 호국인물에 6·25 전쟁 당시 인천상륙작전을 위한 첩..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