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기술품질원, 방산수출지원센터ㆍ감항인증연구센터 신설

방산수출과 항공 전문기관 역할 강화로 해외방산시장 개척 지원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9-08-26 오전 9:26:05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국방기술품질원은 26일부로 ‘방산수출지원센터’와 ‘감항인증연구센터’를 신설,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수출형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방산수출지원센터는 중소벤처기업이나 강소기업을 주 지원 대상으로 수출과 관련된 업무를 지원하며, 수출대상국 정보수집 및 진출전략 연구 등을 위한 해외수출 지원전문가를 지속적으로 양성할 계획이다.

 또 기존의 항공센터소속 감항인증팀으로 운영하던 것을 감항인증1팀, 감항인증2팀 2개팀(18명)으로 구성해 ‘감항인증연구센터’로 확대, 개편했다.

 감항인증(堪航認證, Airworthiness Certification)이란 군용항공기가 비행안전성을 가지고 그 성능과 기능을 발휘할 수 있음에 대한 정부의 인증을 말한다.

 기품원은 “국내 체계개발사업(KF-X, LAH 등), 구매/성능개량, 수출기 지원사업 등 감항인증에 대한 소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항공 무기체계의 첨단화에 따른 복잡화ㆍ정교화로 감항인증 관련 높은 수준의 전문지식이 요구됨에 따라 현 체제 및 인력으로 역할 수행이 제한돼 조직을 확대, 신설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창희 국방기술품질원장은 “부품소재의 국산화와 독자 기술의 중요성이 최근 크게 부각되고 있는 상황에서 ‘방산수출지원센터’와 ‘감항인증연구센터’의 신설은 수출형 방위산업 육성의 주춧돌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2.25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안보칼럼] 일본, 선진국의 자격 있나?
일본 시마네현이 오는 22일 다케시마(竹島, 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