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경남·창원 방산혁신클러스터 시범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5년간 450억 투입…지역 방위산업 발전 이끌 산·학·연·군 대표의 지역협의체 운영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6-18 오후 12:55:18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방위사업청과 경상남도, 창원시는 18일 오전 11시 경남도청에서 '방산혁신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방위사업청과 경상남도, 창원시가 방위산업 지역 생태계의 중심축인 ‘방산혁신클러스터’를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방산혁신클러스터 시범사업’에는 5년간 총 450억 원(정부 210억 원, 지자체 240억 원)이 투입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중심 방위산업 발전을 이끌 거버넌스로 산·학·연·군 대표로 구성된 지역협의체를 운영하고 ‘경남·창원 방산클러스터 사업단’을 경상남도 내에 설치하여 실질적인 사업을 추진토록 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소재 중소·벤처기업 입장에서 국산부품 개발·생산에 큰 어려움으로 작용하는 시험평가 지원을 위해 약 96억 원을 투자해 고진동 복합진동시험기 등 국산화 시험장비를 클러스터 내에 설치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국과연·기품원 등 시험평가 분석 전문가를 통해 시험 결과에 대한 해석과 개선 방안 등을 제시하여 방산부품 국내 개발의 품질 향상도 병행 지원한다.

 한편 정부(Top-down)와 지자체(Bottom-up)가 지역 체계기업과 협력하여 무기체계의 소재, 부품 국내 개발의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고 이를 지역 중소·벤처기업이 생산토록 지원한다.

 특히 협약 후 공모를 통해 대학·연구소·기업 협력체 형태로 방산부품 국산화연구실을 운영할 대학을 선정하여 5년간 50억 원을 지원한다. 선정된 대학은 방산 관련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방위산업 부품의 선제적 개발 및 실증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방위산업 관련 기업과 취업희망자 간 일자리 매칭 지원 강화를 위해 창원시에서 11월 추진 예정인 『이순신 방위산업전』과 연계하여 『방위산업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하고, 대학 발 방위산업 창업 붐 조성을 위해 지역의 대학(원)생들이 방산기업에 인턴으로 참여하는 비용과 창업(사업화)에 필요한 자금 일부도 지원한다.

 왕정홍 방위사업청장은 “방산혁신클러스터가 국가 균형발전의 촉매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방위사업청의 대표사업으로 만들어 방산-민수 분야를 아우르는 상생 사이클을 만들겠다.”며 “경남·창원지역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의 성공을 계기로 향후 다른 지역으로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이 확장되고, 클러스터 간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지역경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4.23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윤석열 정부는 왜 자유 가치에 기반한 통일을 지향하는가
필자는 총선 결과가 종합된 4월 11일 오후에 우연히 지인들과의 ..
깜짝뉴스 더보기
국토부, 24일부터 K-패스 카드 발급…알뜰교통카드 사용자는 전환해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는 오는 4월 24일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