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아크부대, 해외파병부대 최초로 공중급유기 활용해 교대

코로나19 상황 안전한 교대 및 공중급유기 작전수행능력 검증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6-30 오후 1:56:13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아랍에미리트(UAE)에 파견된 아크부대가 해외파병부대 최초로 공중급유기(KC-330)를 활용하여 교대를 실시할 예정이다.

 아크부대 17진 130여 명은 이날 10시 인천공항을 출발하여 UAE 아부다비 내 알리프 군공항에 도착하며, 16진 130여 명은 17진이 탑승했던 공중급유기로 내달 3일 09시 서울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번 아크부대 교대는 중동지역에서의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특별전략적동반자 관계’인 양국 관계의 특수성과, ‘K-방역’에 대한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양국간 긴밀한 공조를 통해 적시에 추진할 수 있었다.

 또한 아크부대 17진은 출국 전 2주간의 격리와 전원 유전자 증폭(PCR) 검사 등 철저한 예방조치를 취하였으며, UAE에 도착한 이후에도 외부와 접촉없이 별도의 차량을 이용하여 아크부대 주둔지로 이동하고 16진은 귀국 즉시 전원 PCR 검사 후 2주간 자가격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국방부는 아크부대 교대에 공중급유기를 이용함으로써 예산 절감 뿐 아니라 작전수행능력 향상과 코로나19 상황에서 더욱 안전한 교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교대에 활용되는 KC-330 공중급유기는 우리 공군이 4대를 도입하여 운용하고 있으며 공중급유 작전이라는 본 임무 외에도 유사시 재외국민 이송, 해외파병부대 수송지원 등 다양한 임무에 투입이 가능하다.

 아크부대는 UAE의 요청에 따라 2011년부터 UAE에 파견되어 UAE특전사와 연합훈련 등을 통해 우리 군의 임무수행능력을 높이는 한편 UAE군 훈련 지원, 유사시 UAE내 우리 국민보호 등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7.4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북한 비핵화는 양보할 수 없는 우리의 기본 목표다!
북한이 지난 달 16일 개성에 있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했다..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