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최종건 제1차관, 콜롬비아와의 국방·보훈 협력 강화

콜롬비아군 한국전 참전기념탑에 헌화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04-21 오후 2:35:5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콜롬비아를 방문중인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은 20일(현지시간) 콜롬비아 순방 마지막 일정으로 한국전 참전기념탑 헌화 및 아르투로 차르(Arturo Char) 콜롬비아 상원의장 예방 등의 일정을 가졌다.

 이날 최 차관은 금년도 콜롬비아의 한국전 파병 70주년을 맞아 오전에 보고타 국방대학교에 위치한 콜롬비아군 한국전 참전기념탑에 헌화하고, 중남미 국가 중 유일한 6.25 참전국인 콜롬비아 참전 용사들의 헌신과 희생을 기렸다.

 

 ▲ 중남미 국가 중 유일한 6.25 참전국인 콜롬비아를 방문 중인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이 20일(현지시간) 한국전 참전기념탑에 헌화했다.ⓒkonas.net


콜롬비아는 6.25 전쟁 당시 총 5,062명 규모의 군대를 파병, 이 중 실종자를 포함해 214명이 전사하고 448명이 부상당했다.

 우리 측에서는 추종연 주콜롬비아대사, 콜롬비아측에서는 루이스 오스피냐(Ospina) 국방대학교 총장, 카이사(Caiza) 주한콜롬비아대사 등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어 최 차관은 차르 상원의장을 예방하고, 내년 양국 수교 60주년을 맞아 양국 의회 간 교류협력 강화 및 문화·스포츠 등 분야에서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최 차관과 차르 상원의장은 미래 친환경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콜롬비아 농업 분야의 협력 잠재성에 주목하고,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전환, 녹색기술 등을 활용한 성장협력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최 차관은 이날 콜롬비아에서의 모든 일정을 마무리하고, 제13차 한-중미통합체제(SICA) 대화 협의체에 참석해 코스타리카 외교장관 예방 및 한-코스타리카 정책협의회 개최 등 중미 지역 국가들과의 양·다자차원의 협력 강화를 위해 현지시간 20일 저녁 코스타리카 수도 산호세로 이동할 예정이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2.11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세계 인권의 날과 북한 주민의 인권
벽에 붙어있는 달력에 달랑 남아있는 마지막 장인 12월에는 각..
깜짝뉴스 더보기
국토종주 자전거길 1,763km 국민이 직접 자전거 타며 안전점검
행정안전부는 7일, 안전하고 편리한 자전거길을 만들기 위해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