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2021 P4G 서울 정상회의 D-30 계기 홍보활동 적극 추진

국민 주도형 캠페인으로 친환경 실천 인증 ‘그린북 캠페인’ 등 전개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04-30 오후 3:28:5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2021 P4G 정상회의 준비기획단은 오는 5월 30일부터 31일까지 개최되는 ‘2021 P4G 서울 정상회의’가 30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2021 P4G 서울 정상회의 ‘그린북 캠페인’ 포스터 [외교부 제공] ⓒkonas.net

 

  P4G(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는 전 세계 공공・민간기관의 협력 확대를 통해 녹색성장과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가속화를 위한 다자협력 네트워크로 우리나라, 덴마크 등 12개국이 참여하고 있으며 매 2년마다 정상급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정상회의의 인식 제고와 실천 확산을 위한 홍보 목표는 나의 작은 실천이 모두의 기후행동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으로 이를 위한 표어(슬로건)는 ‘더 늦기 전에 - 지구를 위한 행동(Green We Go, Change We Make)’이다.

 이러한 홍보목표와 표어(슬로건) 하에서 D-30(4.30)을 기점으로 다양한 캠페인이 이어질 예정이다. 

 먼저 국민 주도형 캠페인의 일환인 ‘그린북 캠페인’이 지난 4월 28일 2021 P4G 서울 정상회의 공식 사회관계망 매체(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카카오 채널)를 통해 공개되었다. 

  ‘그린북 캠페인’은 소셜 미디어를 통해 일상 속 친환경 실천 모습을 담은 사진 등을 인증하는 캠페인으로 이렇게 모인 사진들은 추후 ‘그린북(Green Book)’ 이라는 책자로 발간될 예정이다. 그린북은 국민들의 친환경 실천사례를 모은 가이드북을 말한다.

 이번 정상회의를 계기로 국민들의 녹색 실천활동을 한데 모아 책이라는 상징적인 유형 자산으로 남기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또 민관협력의 일환으로 지속가능한 행보에 앞장서고 있는 다양한 기업 및 기관과 함께 홍보를 진행한다. 

 특히 대림미술관, 이케아 코리아,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제주삼다수), 쿠팡, 트리플래닛 등이 지난 4월 20일 준비기획단과 체결한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공동 홍보에 나선다. 정부와 민간 부문이 함께 힘을 합쳐 녹색 메시지를 전달한다는 점에서 P4G만의 독특한 특성인 포용성을 상징한다. 

 대림미술관의 경우 ‘일상이 예술이 되는 미술관’이란 비전 아래 다양한 세대와 활발한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는 곳으로서 오는 5.20일부터 7.25일까지 특별 전시회「TONG’s VINTAGE : 기묘한 통의 만물상」을 개최한다. 신진 국내 아티스트 23개 팀의 작품이 전시될 예정으로 기후변화 대응과 지속가능한 발전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케아 코리아는 오는 5월 1일부터 한 달간 이케아[IKEA] 국내 전 매장(광명점, 고양점, 기흥점, 동부산점) 내 지속가능한 제품들로 구성된 전시 공간을 조성하여 2021 P4G 서울 정상회의의 메시지를 알리고, 이를 통해 국민들이 생활 속에서 기후변화 및 탄소중립의 중요성에 공감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 이번 정상회의를 계기로 ‘친환경 무라벨’ 제품인 ‘제주삼다수 그린 에디션’을 최초 공개한다. 이를 통해 현재 시행 중인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제에 대한 대국민 인식을 제고하고 페트병 재활용 문화 확산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쿠팡에서는 친환경 로켓배송으로 진행하는 ‘P4G 한정판(리미티드 에디션) 특별 기획전’을 추진한다. 한정판으로 제작하는 친환경 및 새활용 제품들을 소개·판매하여 지속가능한 소비문화 확산에 기여한다.

 산림 분야에 강점을 갖고 있는 트리플래닛은 정상회의 기간을 전후하여 교실 숲 조성에 나선다. 정상회의 기간 중 발생한 탄소배출량을 상쇄하여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할 것이다.

 유연철 단장은 “2021 P4G 서울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는 각계각층의 전문가와 함께 일반 국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밝히면서, “남은 한 달 동안 홍보활동을 적극 추진할 뿐만 아니라 정상회의 준비 전반을 점검하여 이번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진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5.6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충무공 탄신 476주년...이순신을 돌아보다
조직의 성패, 혹은 나라의 흥망성쇠에는 반드시 원인이 있다. ..
깜짝뉴스 더보기
전자증명서로 ‘코로나19 백신접종 증명서’ 발급 가능
코로나19 예방접종이 본격적으로 실시됨에 따라 예방접종 증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