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외교부.국립외교원, 2021 동북아평화협력포럼 개최

"평화·안전·번영의 동북아, 경쟁을 넘어 협력으로”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10-01 오후 12:52:3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외교부와 국립외교원은 오는 6일∼7일 양일간 ‘평화·안전·번영의 동북아: 경쟁을 넘어 협력으로(A Peaceful, Safe and Prosperous Northeast Asia: From Competition to Cooperation)’를 주제로 ‘2021 동북아평화협력포럼(2021 Northeast Asia Peace and Cooperation Forum’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동북아평화협력포럼’은 우리 정부가 동북아 역내 다자 대화·협력의 관행 축적을 목표로 추진 중인 ‘동북아 평화협력 플랫폼’ 구축 사업의 핵심 이행수단으로서, 한반도·동북아 지역의 평화·협력에 관심과 의지가 있는 역내 주요국(한·중·일·몽·미·러) 및 역외 대화 파트너의 학계·전문가들이 매년 참여하고 있다.

 이번 포럼의 모든 회의는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는 공개회의로, 비대면 화상회의와 소규모 현장 참석 병행 방식으로 진행되며 국립외교원의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user/KNDALIVE)을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된다.

 이번 포럼은 동북아에서의 평화, 안전, 번영을 증진시키기 위한 비전과 실천과제를 탐색하기 위해 동북아 평화협력을 위한 전략 환경과 동북아 평화협력의 현 주소를 평가하고, 재난·재해에 대한 지역적 협력 방안,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RCEP)을 활용한 지역 경제 협력 촉진방안, 동아시아 철도공동체를 통한 역내 인적·물적 교류 촉진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회의 첫날인 6일에는 홍현익 국립외교원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동북아 지역협력 관련 인사, 전문가 등 사회 각층 인사의 인터뷰영상을 통해 역내 협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청취한다. 첫날 회의의 제1세션은‘동북아 평화협력의 가능성과 비전’을, 제2세션은 ‘동북아 재난·재해 대응과 지역협력’을 주제로 진행된다.

 제1세션은 김태환 국립외교원 외교안보연구소 교수의 사회로 동북아가 어떠한 공통의 가치와 비전을 추구하며 역내 신뢰구축과 평화협력을 달성할 수 있을지 토론할 예정이다.

 제2세션은 이상현 세종연구소 소장의 사회로 진행되며 원자력 사고 대응을 중심으로 동북아에서의 위기관리 방안을 논의한다.

 7일에는 제 3세션이 ‘동북아 경제 협력과 RCEP: 현주소와 미래구상’을 주제로 진행되며, 제 4세션은 국토부가 주관하는 특별 세션으로 주제는 ‘철도공동체를 통한 인적ㆍ물적 교류 촉진’이다.

 제3세션은 김영무 국립외교원 외교안보연구소 아시아태평양연구부장의 사회로 진행되며, RCEP을 활용한 지역 경제 협력 촉진방안에 대한 심도 깊은 토론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제 4세션은 김유은 한양대학교 국제대학원장의 사회로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구상의 필요성과 추진방안에 대해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6.3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평화유지군, 그들은 어디에서 무엇을 하는가
유엔 평화유지활동과 그 의미의 숭고함‘유엔 평화유지군(U..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