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기연, 『국방기술맵』 발간…정출연 보유 기술 국방부분에 적극 참여

15개 정출연이 개발한 200개 첨단기술 선정, 정리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2-28 오전 10:13:4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방기술진흥연구소(국기연)는 정부출연연구소(이하 정출연)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 첨단기술들을 조사하여 『정부출연연구소 첨단기술 국방활용 길잡이-국방기술맵』을 발간했다.

 국기연은 날로 첨단화/복잡화되고 있는 무기체계를 개발하기 위해서는 기존과 같은 방산기업 중심의 사업방식에 한계가 있으며 정출연 등 민간이 보유한 기술개발 역량을 국방 부분에 적극적으로 참여시킬 필요가 있어 『국방기술맵』을 작성하였다고 밝혔다.

 『국방기술맵』은 주요 15개 정출연에서 개발한 200개 첨단기술을 선정하여 기술내용과 특징, 개발단계, 군 활용분야, 개발자 정보 등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정리하여, 합참과 각 군이 미래 무기체계의 운용개념과 요구성능을 구상하고, 방위사업청이 국내 기술을 활용한 사업추진 방법을 결정하는 등 무기체계 소요기획 단계부터 사업추진 단계에 이르기까지 유용한 참고자료가 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방위사업청이 추진하고 있는 한국산 무기체계 우선획득 정책을 이행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방기술맵』에 수록된 기술 중 ‘양자 해수 라이더(Lidar) 기술(한국과학기술연구원)’은 수중에서 은밀하게 이동하는 물체를 탐지하고 추적할 수 있는 기술로 우리나라 인근 해역의 수중 감시능력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또한 스텔스 무인항공기에 적용이 가능한 ‘메타패턴 초박 필름소재 기술(한국과학기술연구원)’과 ‘소프트 웨어러블 로봇 기술(한국기계연구원)’, ‘고출력 극초단파(HPM) 안티드론 기술(한국전기연구원)’ 등 미래 무기체계 개발에 활용될 수 있는 기술이 다수 포함되었다.

 방위사업청은 올해 국방핵심기술개발 사업에 정출연 주관 사업형태를 신설하는 등 정출연의 국방 R&D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국방기술맵』발간을 계기로 국가과학기술과의 상호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기연 임영일 소장은 “정출연 국방기술맵 발간이 우수한 국가과학기술 개발역량을 국방 연구개발에 활용하는 발판으로 사용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정출연이 국방분야 연구개발에 활발하게 참여할 수 있는 실질적 토대를 지속해서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국방기술맵』은 정출연뿐만 아니라 향후 민간 기업 등이 보유한 기술까지 대상을 확대 발전시킬 계획이다

 『국방기술맵』은 국기연 홈페이지(http://www.krit.re.kr)에서 상시 열람할 수 있으며, 국방부, 방사청, 각 군 등 군 관련 기관과 정출연 및 방산기업 등 연구개발 기관에 배포될 예정이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2.6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미래지향적인 한·일 안보협력체제 발전 방향
최근 국제질서는 미‧중간 전략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북한..
깜짝뉴스 더보기
우리나라,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 의장국으로 선출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은 29일, 중국 선전에서 개최되는 제16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