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미 외교협회 “북핵·탄도미사일 개발, 올해 최대 위협 중 하나”

“한반도 위기 다시 촉발시킬 수 있어”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1-11 오후 3:05:0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미국의 싱크탱크인 외교협회(CFR)는 10일(현지시간), 북한 핵 프로그램이 제기하는 위협을 올해 최고의 우려 가운데 하나로 꼽았다.

 미국의소리방송(VOA)에 따르면 외교협회는 이날 발표한 ‘2022 예방 우선순위 조사’(Preventive Priorities Survey 2022) 보고서에서, 북한이 장거리 탄도미사일 시험발사와 핵무기 개발을 재개해 한반도 위기를 다시 촉발시킬 수 있다며 이같이 평가했다.

 보고서는 위기 발생 가능성과 미국 국익에 미치는 잠재적인 영향력 정도에 따라 위협을 3개 등급으로 분류했는데, 북한은 두 항목 중 영향력(impact)에서 ‘높음’(High)으로, 발생 가능성(Likelihood)에선 ‘중간(Moderate)’으로 평가되면서 위험이 가장 높은 1등급(Tier-1)으로 분류됐다.

 앞서 북한은 지난해 조사에서는 두 항목 모두에서 높음으로 평가됐었다. 당시 보고서는 북한의 핵무기 개발과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내다봤으며, 미국에 대한 위협과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야기할 것으로 분석했다.

 다른 1등급 위기로는 이란 핵 프로그램을 둘러싼 이란과 이스라엘 간 무력 충돌, 우크라이나 동부에서의 전투 증가, 미국 주요 기간시설에 대한 파괴적인 사이버 공격, 아프가니스탄 인도적 위기 악화, 베네수엘라의 사회적 경제적 위기 악화 가능성 등이 지목됐다.

 보고서는 또한 중국이 타이완에 대한 강압적인 압박을 강화해 미국과 역내 다른 국가들이 연루되는 양안간 주요 위기로 이어질 가능성 때문에 1등급 위기로 분류했다.

 미 외교협회는 올해 미국의 바이든 행정부는 중국, 이란, 러시아와의 점증하는 긴장 속에 여러 심각한 인도주의적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5.19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화해의 봄, 치유의 봄
아침이슬처럼 맑고 순수한 동화책 『샬롯의 거미줄(Charlotte&rs..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