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가보훈처, ‘광복회 운영 전반’ 고강도 감사 착수

광복회 요청…6월 예비 조사 후 본 감사 실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6-27 오전 9:15:46
공유:
소셜댓글 : 1
facebook

 전임 회장의 비리의혹 등으로 내홍을 겪었던 광복회에 대한 전면 감사가 추진된다.

 국가보훈처는 26일 “광복회의 수익사업과 보조금, 단체 운영 전반에 대해 6월 중 예비조사를 시작으로 고강도 감사에 착수, 감사 결과에 따라 엄정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광복회가 수익사업, 보조금, 단체운영에 대해 국가보훈처에 감사를 요청하여 추진하게 되었으며, 국가보훈처는 감사담당관을 반장으로 수익사업과 예산회계(보조금), 단체운영은 물론, 그동안 언론보도를 통해 기사화되었던 회계부정과 권한남용 등 각종 비리까지 전면적으로 감사할 예정이다.

 국가보훈처는 올해 2월 특정감사를 통해 광복회 국회카페(헤리티지815) 수익금 부당사용 등을 확인, 수익사업을 취소하고 비위자에 대하여 수사의뢰한 바 있으나, 추가적인 금전비위와 불공정 운영에 대한 의혹은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다.

 아울러, 광복회에 대한 외부회계감사 결과 관련자료 부실 등을 이유로 의견거절*이 표명됐으며, 전임 광복회장 취임 이후 발생한 부외부채(회계장부에 계상되지 않은 부채) 존재 가능성이 인지되어 재무운영 건전성 전반에 대한 감사의 필요성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와 관련 박민식 국가보훈처장은 “작금의 혼탁한 광복회는 순국선열과 애국지사께서 크게 탄식할 일이다. 안중근 의사, 김구 선생이라면 회초리를 꺼내 들었을 것”이라면서, “국가보훈처는 일전불퇴의 각오로 광복회 전반을 신속하고 명확하게 감사하여 엄정 조치할 것이며, 다시는 애국과 독립의 상징인 광복회가 몇몇의 비리로 인해 독립정신이 폄훼되는 일이 없도록, 진정한 독립과 광복의 정신을 바탕으로 국민통합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는 “광복회는 애국과 독립을 대표하는 대한민국의 상징적인 보훈단체라는 점을 고려할 때, 법령과 정관에 따라 운영되어 국민의 신뢰를 받고, 국민 통합을 이끄는 역할을 해야 한다.”며, 앞으로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등으로 구성된 보훈단체가 더욱 투명하게 운영되어 국민의 존경과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관리·감독은 물론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이승만/박정희 대통령이엿다면...다! 사형감들이란다~!!ㅎ

    2022-06-27 오전 11:54:26
    찬성0반대0
1
    2022.8.13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