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미래 영공수호의 주역 KF-21 최초비행 성공 기념행사

이종섭 "북핵 위협 억제하는데 큰 역할 할 것"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2-09-28 오후 3:15:28
공유:
소셜댓글 : 1
facebook

 한국형전투기(KF-21, 보라매)의 최초비행 성공을 축하하는 기념행사가 열렸다.

 방위사업청은 28일 경남 사천 공군 제3훈련비행단에서 열린 KF-21 최초비행 성공 축하 기념행사에 방위사업청장, 각 군 참모총장 등 군의 주요직위자와 국회의원, 무함마드 헤린드라 국방차관을 비롯한 인니 정부 대표단, KAI 등 개발참여업체 관계자, 주한 외국무관,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하여  KF-21의 최초비행 성공을 축하했다고 밝혔다.

 한국형전투기는 (주)한국항공우주산업(KAI) 주관으로 한국-인도네시아(인니)가 공동 개발하는 4.5세대급 첨단 전투기로서 2016년 개발을 착수하여 2021년 4월 9일 시제 1호기의 조립을 완료하여 출고하였고, 이후 각종 지상시험 및 비행 준비 절차를 거친 후 지난 7월 최초비행에 성공했다.

 방사청은 “한국형전투기의 최초비행 성공은 안전한 비행과 이・착륙이 가능함을 확인했다는 의미이며, 비행시험단계로 진입하여 본격적인 성능의 검증이 시작된다는 점에서 개발과정의 의미있는 성과”라며, “최초비행 성공 축하행사는 KF-21이 안전한 비행수행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자리이자, 랜딩기어를 접고 비행하는 장면을 최초로 공개했다는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한국형전투기 개발의 성공은 공군이 훈련(훈련기)부터 영공수호(전투기)까지 국산 항공기로 수행하는 항공 선진국 중 하나로 한걸음 더 나아간다는 것이고, 세계 속의 강군으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한다는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며, “국내 항공기술의 국제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고 해외전투기 개발과 성능개량 사업에도 참여할 수 있는 토대를 갖추어 미래 항공우주시장의 선진대열에 동참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지난 20년간 KF-21 개발을 위해 헌신해 온 KAI와 방위사업청, 공군, 협력업체, 학계와 연구소에 감사한다”며, “KF-21이 미래전장을 지배하는 영공수호의 주역이자 북핵 위협을 억제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형전투기는 현재 시제 1호기를 활용하여 초기건전성 시험을 완료하였으며 영역 확장 시험을 진행중이다. 시제 2~6호기는 '22년 10월부터 순차적으로 비행시험에 투입될 계획이다. 비행시험은 초기건전성, 영역 확장, 성능 검증, 무장적합성, 군운용적합성 등으로 구성되어 단계별로 성능을 확인하고 검증하는 것으로 계획되어 있다.

 한국형전투기는 2천여 회의 비행시험을 거쳐 2026년까지 시험평가를 진행하여 체계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며, 2026년부터 2032년까지 양산을 통해 공군에 전력화할 예정이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옛 Mig-19를 보니깐~?? "랜딩기어"가 제대로 내려왓는지 여부를...표시하는 "기계식-표지-막대기"가 날개와 캐노피 앞에 달려잇엇더구만요~??ㅎ 요즘엔...왜? 이런게 없어서리...??ㅎ 여부도 모른체~? 불안에 떨면서리~ 착륙을 해야하나~???ㅎ

    2022-09-28 오후 4:01:40
    찬성0반대0
1
    2024.5.26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0주년을 맞는 한국의 베트남전 파병을 회고하며
60년 전, 한국이 베트남전에 파병하게 된 이유는?역사적으로 한 ..
깜짝뉴스 더보기
아동수당·생계급여 확대…2년간 민생·경제법안 254건
지난 2년간 법제처와 법률 소관 부처가 합심해 입법을 추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