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박진 외교부장관, 에티오피아 한국전 참전용사기념비 단체 참배

정전 70주년, 한국전 참전 용사들의 숭고한 헌신에 사의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3-08-10 오전 10:27:3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에티오피아를 방문 중인 박진 외교부 장관은ى일 아디스아바바 시내에 위치한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회관을 방문했다.
 
 박 장관은 금년 한국전 정전 70주년을 기념하여 아프리카 지역 공관장 회의 참석을 위해 에티오피아를 방문 중인 22명의 아프리카 주재 우리 공관장들과 공동으로 참전 기념비에 헌화하고 참전용사들의 헌신과 희생을 기리며 참배했다.
 
 박 장관은 아프리카 주재 우리 공관장들과 함께 기념회관을 둘러보고, 에스테파노스 메스켈(Estefanos Meskel) 참전용사회 회장 등 참전용사들과 간담회를 개최하여 에티오피아 강뉴부대의 참전 당시의 활동을 청취하는 기회를 가졌다.
 
 한국전 발발 당시 에티오피아 통치자였던 셀라시에 황제의 근위부대였던 강뉴(에티오피아어로 질서·궤멸 의미) 부대는 6.25전쟁에 대기병력 포함 총 6,037명이 파병되었으며, 122명이 사망하고 536명 부상당했다. 특히 253전 253승으로, 단 한 명의 포로도 없이 전우의 시신을 모두 수습하여 아디스아바바의 트리니티 성당에 안치했다.
 
 박 장관은 이날 참전용사 기념회관을 방문하여 “한국전쟁에서 단 한 번의 패배도 후퇴도 없었던 에티오피아 군인들의 기개와 약자를 위해 희생하는 정신을 상기할 수 있었다”면서,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 평화, 번영은 참전용사들이 흘린 피에 기초한 것임을 확인했다.”고 강조하였다. 아울러, 박 장관은 한국은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는 나라가 될 것이라고 약속했다.
 
 박 장관은 한국은 에티오피아의 고귀한 헌신과 희생에 조금이나마 보답한다는 차원에서 참전용사 방한 초청사업과 후손 지원 사업 등을 통해 참전용사에 이어 그 후손들이 한국전 참전에서 시작된 우호의 유산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에스테파노스 메스켈(Estefanos Meskel) 회장 등 한국전 참전용사회 임원진 등 7명이 참석했다.

 참전용사측은 박 장관과 아프리카 주재 한국 대사 전원이 아프리카에서 유일하게 지상군을 파병했던 에티오피아의 희생을 기억하기 위해 한국전 참전용사기념비에 단체 참배하고, 참전용사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해준 데 대해 각별한 사의를 표하면서, 한국전 참전을 통해 시작된 양국 간의 우호협력 관계가 보다 강화될 수 있도록 함께 지속 노력해 나가자고 답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6.23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