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몽골, 대북제재 이행보고서에 "14척의 北 선박, 등록 취소"

확고한 대북제재 이행 의지 밝혀..."몽골 국영은행, 대북제재 위반 사항 감시하고 있다"
Written by. 강치구   입력 : 2016-08-03 오전 9:26:1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몽골 정부가 ‘편의치적’ 방식으로 자국 깃발을 달았던 북한 선박의 등록을 취소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미국의 소리(VOA) 방송이 3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몽골 정부는 지난달 8일 유엔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에 제출한 이행보고서에서 “몽골 도로교통부의 지시에 따라 이들 14척 북한 선박들의 등록이 취소되고, 계약도 종료됐다”고 밝혔다.

 안보리 결의 2270호 채택 이후 공식적으로 북한 선박의 등록 취소를 확인한 나라는 몽골이 처음이다.

 특히, 몽골은 총 3페이지의 이행보고서를 통해 대북제재의 확고한 이행 의지를 밝혔다.

 보고서에서 “몽골은 2015년을 기준으로 북한으로부터의 수입 총액이 82만4천 달러”라며 “주로 약품과 식품으로 북한의 불법 활동과 관련이 없는 물품”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돈 세탁과 테러자금 방지를 목적으로 몽골 국영은행에 설치된 ‘금융정보팀’이 금융과 관련한 대북제재 위반 사항을 감시하고 있다”고 명시했다.

 또한, 이번 조치와 별도로 몽골은 2007년 10월 미국과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구상(PSI) 협정을 채결해, 이듬해 2월부터 이행에 나서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PSI 협정을 근거로 몽골 선적으로 등록된 선박이 대량살상무기 확산과 관련된 화물을 실은 것으로 의심될 경우, 해당 선박에 대한 검색을 허용하고, 문제가 된 물품을 압류할 수 있도록 해 왔다고 밝혔다.

 아울러, 몽골은 PSI에 더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점도 덧붙였다.(Konas)

코나스 강치구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11.24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연평도의 어제, 그리고 내일
10년 전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34분, 1,400여 명의 주민이 평..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