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정경두 국방부장관, 미국 공로훈장 수상

합참의장 재임시절 한미동맹 강화와 한반도 평화·안정에 기여한 공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4-04 오전 10:16:5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정경두 국방부장관이 합참의장 재임시절 한미동맹 강화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 정부로부터 2일(현지시각) 공로훈장(Legion of Merit ; LOM)을 수여 받았다.

 미 연방정부가 1942년 제정한 공로훈장(Legion of Merit)은 군복무 중 특별한 공훈을 세운 내‧외국인에게 주어지며, 외국군에게 수여되는 최고 훈격의 훈장이다.

 이날 공로훈장 수여식은 당시 미측 파트너로서 긴밀히 협력했던 조세프 던포드(Joseph F. Dunford Jr.) 미 합참의장이 주재했다.

 던포드 합참의장은 “한‧미 양국이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키고, 역동적이고 중요한 시기에 여러 현안에 대해 현명한 결정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정경두 장관의 뛰어난 리더십과 통찰력 때문”이라며, “정 장관은 Fight Tonight의 자세로 언제든지 임무를 완수할 준비가 되어 있었고, 한미동맹의 힘을 강화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온 최고의 파트너였다”라고 축하했다.

 이에 정 장관은 “이 훈장은 저에게 주어진 것이 아니라 모든 한국군 장병들을 대신하여 받는 상”이라며, “한미 장병들의 명예와 굳건한 한미동맹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로훈장 수여식에 앞서 정 장관과 던포드 합참의장은 한반도 안보정세와 다양한 동맹현안에 대하여 논의하고, 한미동맹은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와 안정에 핵심축이라는데 의견을 같이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해 긴밀한 공조와 협력을 지속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1.17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하 북한 김정은 활동은?
“국가 경제발전 5개년 전략수행 기간이 지난해까지 끝났..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