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희망브리지, 강원 산불 성금 주택 및 소중상공인 피해 876세대에 220억7천332만 원 지원

Written by. konas   입력 : 2019-07-16 오후 5:04:23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이하 희망브리지)는 지난 4월 4일 강원도 고성군, 속초시, 강릉시, 동해시 야산에서 발생한 초대형 산불로 삶의 터전을 잃고 큰 피해를 겪고 있는 876세대에 국민성금 220억7천332만 원을 7월 23일 추가 지원한다. 이는 지난 4월 30일 긴급 지원한 115억6천600만원에 이은 2차 지원이며, 총 336억3천932만 원을 지원하는 것이다.

 희망브리지는 7월 16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강원도가 요청한 지급 자료를 바탕으로 강원 산불피해 국민성금을 추가 지원하기로 의결했다. 강원도는 주택피해에 대한 조사는 실시했고, 소‧중상공인에 대해서는 ‘피해자가 신고한 금액’을 기준으로 강원도가 산정해 성금 배분을 제안했다. 이에 희망브리지는 강원도의 제안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하고, 소·중상공인의 경우 피해 여부와 정도를 파악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해 피해자에 대한 지원 근거를 자치단체가 책임지고 검증하여 대상자를 제안하도록 요청한 바 있다.

 이번 국민성금 배분은 강원도의 제안을 받아들여 소‧중상공인에게 최초로 지원한다는 점, 주택피해자의 경우 ‘실거주자’ 뿐 아니라 ‘주택 소유자’ 에게도 지원한다는 점,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차등을 반영한 특이점이 있다. 이에 따라 인명피해를 입은 사망세대 2세대에 1억 원씩 2억 원, 부상 세대 1세대에 2천만 원을 지원한다. 주택피해는 실거주 세대와 미거주 세대,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을 기준으로 나눠 구분 지원하고, 세입자 세대는 전소세대에 500만 원을 일괄 지원한다.

 먼저 실거주 주택피해는 전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이상 115세대에 4천500만 원 씩 51억7천500만 원, 전소세대 중 건 3천만 원 미만 245세대에 3천500만 원씩 85억7천500만 원, 반소세대 중 시가 표준액 3천만 원 이상 28세대에 2천500만 원씩 7억 원, 반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미만 23세대에 2천만 원씩 4억6천만 원, 세입자 세대 중 전소세대 151세대에 500만 원씩 7억5천500만 원이 피해세대 개인통장으로 직접 입금된다.

 미거주 주택피해는 전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이상 19세대에 3천만 원씩 5억7천만 원, 전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미만 78세대에 2천만 원씩 15억6천만 원, 반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이상 7세대에 1천500만 원씩 1억500만 원, 반소세대 중 재산세 과세 표준액(건물) 3천만 원 미만 8세대에 1천만 원씩 8천만 원이 피해세대 개인통장으로 직접 입금된다.

 소‧중상공인 피해는 5단계로 차등을 두어 지원한다. 10억 원 이상 피해를 입은 34세대에 1천500만 원씩 5억1천만 원, 3억 원 이상 피해를 입은 71세대에 1천만 원 씩 7억1천만 원, 1억 이상 피해를 입은 94세대에 500만 원씩 4억7천만 원, 소중상공인 피해와 주택피해를 동시에 입은 82세대에 피해 정도에 따라 총 21억8천332만 원이 피해세대 개인통장으로 직접 입금된다.

 이번 지원은 지난 4월 30일 강원도가 제시한 긴급 국민성금 대상자 및 배분 기준에 따라 주택 피해 세대 799세대에 115억6천600만 원 긴급 지원에 이어 2차로 추가 지원한 것이다.

 희망브리지가 7월 1일 기준 개인, 기업 등을 통해 모은 강원 산불피해 이웃돕기 총 모금액은 360억1천886만1천575원으로 성금 모금 총 참여건수는 23만여 건, ARS 참여 27만 건 등 총 50만 명이 참여했다.

 30억 원의 잔여 성금은 산불 피해 세대 중 지속 돌봄이 필요한 재난위기가정을 비롯해 추가 지원이 필요한 세대의 장기 돌봄 사업, 산불 모금 및 구호 조사연구 등 구호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방송사와 신문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법정 구호단체로 지난 58년간 각종 재해·재난 발생 시 의연금 모금, 자원봉사활동, 구호물품 지원 등 긴급 구호 활동과 주택복구, 임시주거시설 마련, 이재민에 대한 1조3천 억 원의 성금과 3천만 점의 구호물품을 제공하는 활동을 펼쳐 왔다. (후원 문의 1544-9595).(konas)

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10.21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