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희망브리지 ‘로즈 채리티’ 기부 행사...1천300여 명의 젊은이에게 장미향기 선사

‘울트라 코리아 2019’ 무상 후원으로 마련된 공익 부스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9-06-13 오후 3:52:42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즐기는 데서 나아가 어려운 이웃위해 행동하는 성숙한 축제문화 선보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7일부터 3일간 아시아 최고의 뮤직 페스티벌인 울트라 코리아(ULTRA KOREA, UMF KOREA)에서 펼쳤던 자선 프로그램 ‘로즈 채리티(Rose Charity)’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희망브리지의 로즈채리티 부스는 ‘울트라 코리아 2019’에서 유일한 공익 사회공헌 부스로서 단순히 공연을 즐기는 데서 나아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행동하는 성숙한 젊은이들의 건전한 축제 문화 조성을 위해 특별히 울트라코리아의 무상 후원으로 마련됐다.

 ▲ 로즈채리티 포토존에서 기념촬영하는 젊은이들 ⓒkonas.net

 

 로즈채리티란 6월 장미 개화기를 맞아 붉은 장미의 꽃말인 ‘정열’과 희망브리지 로고 색깔인 붉은색이 뜻하는 ‘사랑’의 의미가 합쳐진 컨셉이다.

 로즈채리티 부스에서 소액을 기부하거나 장미꽃과 네온사인으로 화려하게 꾸며진 포토존에서 사진촬영 후 개인 SNS에 인증해 자선 프로그램 확산에 동참하면 참여의 징표로 장미팔찌, 장미모양 부채를 선물했다. 약 1천300여 명의 젊은이 및 해외 관람객들이 적극 참여해 자선의 의미를 되돌아봤다.

 한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대사인 김지원 KBS 아나운서는 8일 행사장을 깜짝 방문해 하루 동안 채리티 부스 운영 자원봉사를 펼쳐 국내외 18만 관객에 기부의 기쁨을 선물했다.

 사흘간 모아진 기금은 희망브리지의 ‘한여름 밤의 쿨잠(Cool 잠) 프로젝트’를 통해 재난위기가정의 여름나기를 지원하는 데 쓰인다.(konas)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7.20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