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국, 유네스코 집행이사국 4회 연속 당선

아태지역 그룹에서 158표 최다 득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11-21 오전 9:45:35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우리나라는 20일(어제)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제40차 유네스코 총회(UNESCO General Conference)에서 2019-2023년 임기 유네스코 집행이사회(Executive Board) 이사국으로 당선되어 2007년 이래 4회 연속 연임하게 됐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이에 따라 21일(오늘) 제40차 유네스코 총회 계기 여타 유네스코 산하 정부간위원회 등의 선거가 있다.

 우리나라는 「인간과 생물권 사업」국제조정위원회(Inter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of the Programme on Man and Biosphere(MAB)) △정부간 생명윤리위원회(Intergovernmental Bioethics Committee(IGBC)) 등의 선거에 입후보했다.

 우리나라는 1950년 6월 유네스코에 가입했으며, 1987년 첫 집행이사국 선출 이래 2003-2007년을 제외한 나머지 기간 내내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을 지속 수임하였고, 이번 집행이사국 당선으로 총 8선의 성과를 거두었다.
 
 유네스코 집행이사회는 유네스코의 주요 사업 및 행정사안에 대한 제안, 심의 및 결정 권한을 갖는 핵심의사결정기구로서 193개 회원국 중 58개 이사국으로 구성되어 있다.
 
 우리나라가 속한 아태지역 그룹(Group IV)에서 한국, 키르기스스탄, 태국, 파키스탄, 아프가니스탄, 미얀마 등 총 6개국이 당선되었으며, 이 중 한국은 158표의 최다 득표로 당선되었다.

 키르기스스탄은 157표, 태국 156표, 파키스탄 154표, 아프가니스탄 147표, 미얀마가 142표를 득했다.
 
 우리나라의 집행이사국 4연속 당선은 한국이 그간 유네스코 내에서 양질의 교육 기회 증대, 문화유산 보호 등을 위해 기울여 온 노력과 국제 평화 및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유네스코의 활동에 건설적으로 기여하겠다는 우리의 의지를 유네스코 회원국들로부터 평가받았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외교부는 앞으로 4년간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으로서, 유네스코의 제반 논의에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국제 평화와 인류 공동의 번영이라는 유네스코의 목표 달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을 경주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8.12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