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향군은 노영희의 망언을 강력 규탄한다

“노영희는 이념적으로 경도된 인물, 역사인식에 문제 많은 무책임한 가짜 지식인” 비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7-15 오후 2:07:23
공유:
소셜댓글 : 2
facebook

 시사프로그램 진행자인 노영희 변호사가 13일 MBN 방송에 패널로 출연하여 6.25 전쟁영웅 故 백선엽 장군의 국립묘지 안장을 둘러싼 논란에 대한 토론에서 “어떻게 저분이 6.25전쟁에서 우리 민족인 북한을 향해서 총을 쏴서 이긴 그 공로가 인정 된다고 하여 현충원에 묻히느냐?”고 말한 것과 관련, 대한민국재향군인회(회장 김진호, 이하 향군)는 15일 노 변호사를 강력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향군은 사회자가 당황하면서 노 변호사에게 “우리민족을 향해 총을 쐈던 6.25전쟁”이라고 말한 부분에 대해 수정할 용의가 없느냐?고 묻자 “6.25전쟁은 북한하고 싸운 것 아닌가요? 그럼 뭐라고 말해야 하나요? 저는 잘 모르겠는데요.”라고 반문한데 대해서는 “대한민국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난했다.

 특히 향군은 노 변호사가 백선엽 장군을 근거도 없이 친일로 낙인찍어 매도하면서 현충원에 묻어야 되는지에 의문을 나타냈다며, 1천만 향군의 이름으로 ➀ 6.25전쟁은 누가 일으켰으며 우리 국군과 유엔군은 누구와 싸웠는가? ➁ 전쟁을 일으킨 북한을 향해 총을 쏘지 말아야 한다면 공산화를 원한다는 것인가? ➂ 6.25전쟁에 나가 전사한 국군 13만 8천명과 45만 부상자는 누가 쏜 총탄에 맞아 전사하고 부상당했는가? ➃ 풍전등화의 위기에서 목숨 바쳐 공산침략을 막아내고 나라를 구한 것이 공적이 아니라면 국립묘지에 잠들어 있는 호국영령들을 파묘하자는 것인가? ⑤ 지금 이 순간도 휴전선을 사이에 두고 쌍방의 50개 사단이 대치하며 총부리를 겨누고 있는데 그럼 우리 국군장병은 동족에게 패륜행위를 하고 있다는 것인가? 이 다섯 가지 질문에 대해 빠른 시일 내 공개적으로 답변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향군은 ➀ 백선엽 장군이 친일파라고 주장하는 근거가 무엇인지 밝혀라. ➁ 백장군이 간도특설대 근무 시 독립군을 참살하거나 동족에게 해악을 끼쳤다는 실체가 있으면 제시하라. ➂ 6.25전쟁 이래 조금도 변함없이 이어오고 있는 남북간 군사적 대치 상황을 올바로 이해하기 바란다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➀귀하는 이념적으로 경도된 인물이며 역사인식에 문제가 많은 무책임한 가짜 지식인이다. 앞으로 모든 방송에서 손을 떼라. ➁ 귀하의 망언으로 나라를 지키다 전사한 호국영령과 참전용사들이 통곡한다. 국민 앞에 정중히 사과하고 석고대죄 하라. ➂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수행한 모든 예비역들이 마음에 큰 상처를 입었다. 귀하의 잘못이 무엇인지 모른다면 귀하가 좋아하는 북한으로 가서 살아라.고 엄중 경고했다.

 특히 향군은 “백 장군은 나라가 없던 암울한 시대에 태어나 먹고 살기 위해 일본군에 입대해 조직에서 초급장교로서 부여된 임무를 수행 할 수밖에 없었으며 간도특설대에 근무할 1940년대 당시 그 지역에는 독립군이 다 떠나고 없었다는 백 장군의 증언이며 사료에도 확인된 바 있고, 만약 일본군에 근무했다는 이유만으로 친일로 매도하고 폄하한다면 당시 판·검사, 변호사, 경찰, 교사, 공무원 등도 친일이며 창씨개명을 했던 사람도 친일로 보아야 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백 장군은 창군멤버로 6.25전쟁 시 나라가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했을 때 온 몸으로 공산침략을 막아내고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지켜낸 구국의 영웅이며 평생을 국가 안보를 위해 살아오신 분으로 미국 국민들로부터도 ‘살아있는 전쟁 영웅’으로 존경받고 있는 인물”이라며, “국민 모두가 존경하고 추앙 받아야 할 분을 일제강점기의 일본군 경력만을 문제삼아 매도하고 폄하하는 것은 군의 정통성을 부정하는 것이며 국군을 모욕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런 이유로 향군은 요구사항이 조속히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전국조직을 이용하여 노영희의 소속사인 법무법인 강과 출연 방송사를 대상으로 규탄대회를 이어 갈 것이라고 경고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다음은 “향군은 노영희의 망언을 강력 규탄한다” 성명서 전문임

 시사프로그램 진행자인 노영희 변호사가 13일 MBN 방송에 패널로 출연하여 6.25 전쟁영웅 故 백선엽 장군의 국립묘지 안장을 둘러싼 논란에 대한 토론에서 “어떻게 저분이 6.25전쟁에서 우리 민족인 북한을 향해서 총을 쏴서 이긴 그 공로가 인정 된다고 하여 현충원에 묻히느냐?”고 말해 국민들이 분노하고 있다.

❍ 또 노변호사는 이에 대해 사회자가 당황하면서 “우리민족을 향해 총을 쐈던 6.25 전쟁” 이라고 말한 부분에 대해 수정할 용의가 없느냐?고 묻자 “6.25전쟁은 북한하고 싸운 것 아닌가요? 그럼 뭐라고 말해야  하나요? 저는 잘 모르겠는데요.”라고 반문했다고 한다. 대한민국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 백선엽 장군에 대해서는 “저는 현실적으로 친일파가 더 나쁘다고 생각한다. 왜 친일행적을 한 사람에 대해서 본인이 잘못했다고 반성도 없는 사람에게 자리를 만들어 현충원에 묻어야 되는지”라고 하며 백장군을 근거도 없이 친일로 낙인찍어 매도했다고 한다.

❍ 대한민국재향군인회(이하, 향군)는 국내 최대의 안보단체로서 방송진행자 이며 변호사인 노영희의 망언에 대해 경악을 금치 못하며 1천만 향군의 이름으로 다음과 같이 규탄성명을 발표한다. 
첫째, 노영희에게 공개적으로 묻는다. ➀ 6.25전쟁은 누가 일으켰으며 우리 국군과 유엔군은 누구와 싸웠는가? ➁ 전쟁을 일으킨 북한을 향해 총을 쏘지 말아야 한다면 공산화를 원한다는 것인가? ➂ 6.25전쟁에 나가 전사한 국군 13만 8천명과 45만 부상자는 누가 쏜 총탄에 맞아 전사하고 부상당했는가? ➃ 풍전등화의 위기에서 목숨 바쳐 공산침략을 막아내고 나라를 구한 것이 공적이 아니라면 국립묘지에 잠들어 있는 호국영령들을 파묘하자는 것인가? ⑤ 지금 이 순간도 휴전선을 사이에 두고 쌍방의 50개 사단이 대치하며 총부리를 겨누고 있는데 그럼 우리 국군장병은 동족에게 패륜행위를 하고 있다는 것인가? 이 다섯 가지 질문에 대해 빠른 시일 내 공개적으로 답변하라.

둘째, 노영희에게 강력히 촉구한다. ➀ 백선엽 장군이 친일파라고   주장하는 근거가 무엇인지 밝혀라. ➁ 백장군이 간도특설대 근무 시   독립군을 참살하거나 동족에게 해악을 끼쳤다는 실체가 있으면 제시  하라. ➂ 6.25전쟁 이래 조금도 변함없이 이어오고 있는 남북간 군사적 대치 상황을 올바로 이해하기 바란다.

셋째, 노영희에게 엄중 경고한다. ➀귀하는 이념적으로 경도된 인물이며 역사인식에 문제가 많은 무책임한 가짜 지식인이다. 앞으로 모든 방송에서 손을 떼라. ➁ 귀하의 망언으로 나라를 지키다 전사한 호국영령과 참전용사들이 통곡한다. 국민 앞에 정중히 사과하고 석고대죄 하라. ➂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수행한 모든 예비역들이 마음에 큰 상처를 입었다. 귀하의 잘못이 무엇인지 모른다면 귀하가 좋아하는 북한으로 가서 살아라.

❍ 백장군은 나라가 없던 암울한 시대에 태어나 먹고 살기 위해 일본군에 입대하여 조직에서 초급장교로서 부여된 임무를 수행 할 수밖에 없었으며 “간도특설대에 근무할 1940년대 당시 그 지역에는 독립군이   다 떠나고 없었다”고 백장군이 증언 했으며 사료에도 확인된 바 있다.

❍ 만약 일본군에 근무했다는 이유만으로 친일로 매도하고 폄하한다면  당시 판·검사, 변호사, 경찰, 교사, 공무원 등도 친일이며 창씨개명을 했던 사람도 친일로 보아야 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 백장군은 창군멤버로 6.25전쟁 시 나라가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했을 때 온 몸으로 공산침략을 막아내고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지켜낸 구국의 영웅이며 평생을 국가 안보를 위해 살아오신 분으로 미국 국민들로부터도 ‘살아있는 전쟁 영웅’으로 존경받고 있는 인물이다.

❍ 이렇게 국민 모두가 존경하고 추앙 받아야 할 분을 일제강점기의 일본군 경력만을 문제삼아 매도하고 폄하하는 것은 군의 정통성을 부정하는 것이며 국군을 모욕하는 것이다. 더 이상 국구의 영웅을 욕되게 하지마라.

대한민국재향군인회는 우리의 요구사항이 조속히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전국조직을 이용하여 노영희의 소속사인 법무법인 강과 출연 방송사를 대상으로 규탄대회를 이어 갈 것임을 엄중히 경고한다.

2020.7.15

대한민국재향군인회(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70년대 김일성-교시사항...?? == "똘똘한 애들은 데모에만...내몰지 만 말고~ 공부를시켜서...남한의 판/검사/변호사들로 진출시키라우~!!"ㅎ

    2020-07-16 오전 12:26:02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이 나라의 법조계가..."김일성 장학생이 많다~!!"는 소문들이...뭐~ 지금뿐이 아니지요~!!ㅎㅎ @ 이번에 노씨...생긴것도 멧돼지 가문 같아~!!ㅎㅎㅎ 60년대 태생이라...?? 반공교육을 받은 사람이라꼬~???ㅎ 그런데도, 주뎅이에서 그런-극좌-망발이 나온다라~??? 변절한 여자더군요~!!ㅎㅎㅎ

    2020-07-16 오전 12:23:54
    찬성0반대0
1
    2020.8.12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히로시마 원폭투하 75년...그런데 아직도?
흔히 인간은 ‘망각의 동물’이라고들 한다. ‘(..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