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장병들의 급식.피복, 어머니가 직접 만져보고 체험하다

어머니 장병 급식·피복 모니터링단, 육군 제9보병사단 방문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07-23 오후 4:14:3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방부는 ‘제7기 어머니 장병 급식·피복 모니터링단’이 23일 육군 9사단을 방문하여 장병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어머니 모니터링단은 육군 9사단을 방문하여 전군 최초 인공지능 푸드 스캐너를 적용한 ‘급식자동측정시스템’을 통해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급식 분야와, 신규보급 및 품질이 개선된 피복 분야의 생생한 현장의 소리를 들었다. 

 모니터링단은 ‘군에 들어간 병사들은 어떤 것을 먹고, 입는지’ 궁금해 하던 국민 어머니들을 대표해 부대를 방문하여 병사들이 먹고 입는 것을 직접 확인하고 체험했다.

 신세대 병사의 선호도에 맞춰 2020년부터 신규로 제공하는 컵과일과, 여름철 보양식으로 병사들에게 인기가 높아 횟수를 늘려 제공하고 있는 전복삼계탕을 직접 맛보았고, 병사들과 급식관계자와의 대화 시간을 통해 어머니들의 막연한 불안감과 궁금증을 해소하고 군 급식발전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또한 여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식품검수부터 취사장 관리까지 체크리스트를 활용하여 보존식 보관, 조리도구 소독, 주기적인 수질검사, 조리종사자들의 위생검사 등 위생점검 활동이 제대로 이행되는지 현장에서 확인했다.

 특히 쌀 씻는 기계, 오븐기, 이동형에어컨, 세척·탈피·절단된 식재료 보급 등 조리병들의 조리여건이 개선된 현장도 확인했다. 그리고 병사들에게 지급되는 피복·장구류를 확인하면서 군에 들어온 병사들이 입는 피복류를 직접 만져보고 입어보는 시간도 가졌다.

 국방부는 “군 급식 분야에 3D스캐너, 인공지능 등 4차 산업기술을 도입하여 급식자동측정시스템을 시범운영하고 있다”며, “여기서 측정된 섭취량, 잔반량 데이터와 선호도 분석결과를 적정 식자재 사용과 메뉴편성에 활용함으로써 급식만족도를 높이고 급식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피복분야에서는 2020년 신규품목으로 챙있는 전투모를 보급하고 있으며, 기능성 런닝 등 품질개선된 품목의 보급량과 샴푸, 바디워시 등 병사들이 많이 사용하는 일용품의 보급량을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들이 전방 27사단에 근무하는 정혜연 어머니는 “군대라고 하면 항상 경직되고 고생하는 곳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오늘 이곳에서 병사들의 밝은 모습을 보고, 먹는 것과 입는 것을 직접 체험하며 군 생활하고 있는 아들에 대한 걱정을 해소할 수 있었다”면서 “지금 하고 있는 모니터링단 활동이 병사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생각으로 앞으로 더 적극적으로 활동에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국방부 이복균 군수관리관은 “현장에서 보고 느낀 것과 장병 간담회를 통해 나온 급식 및 피복분야의 개선사항에 대해서는 향후 정책적으로 검토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국방부와 국방기술품질원은 “어머니 모니터링단이 현장체험을 하면서 확인한 급식 및 피복분야에 대한 개선노력들을 국민께 적극 알리고, 지속적으로 개선이 필요한 사항이 도출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11.26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연평도의 어제, 그리고 내일
10년 전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34분, 1,400여 명의 주민이 평..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