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올해 6·25전사자 첫 신원 확인, 故 반철환 하사

강원 인제 발굴 , 국군 8사단 소속으로 노전평 전투에서 전사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01-12 오전 10:34:5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지난 2016년 7월13일 강원 인제 서화리 일대에서 발굴된 6·25 전사자의 신원이 故 반철환 하사(현 계급 상병)으로 확인됐다. 이는 올해 첫 신원이 확인된 유해이자, 2000년 4월 6·25전사자 유해 발굴의 첫 삽을 뜬 후 158번째다.

 고인의 신원은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이하 국유단)이 ’20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과거 대량 발굴지역의 유해자료를 재분석’하는 과정에서 확인됐다.

 국유단은 과거 대량으로 유해가 발굴되었던 강원도 인제군 서화리 ‘노전평 전투’ 등의 전사자 유가족을 집중 탐문하는 방식으로 추진한 결과, 전년도에 19구 전사자 유해의 신원을 확인했다. 이는 유해발굴사업이 개시된 이후 연간 실적으로 가장 높은 수치다.

 고인의 신원확인은 지난 2020년 12월, 고인의 딸인 반경아(70) 씨가 유전자 시료 채취에 참여한 후 유해와 유전자 비교 분석을 통해 가족관계를 확인할 수 있었다.

 1924년 9월 26일 경북 상주군 이안면 일대에서 4남 2녀 중 다섯째로 태어난 고인은 1944년, 17살이 되던 해에 혼인한 후 슬하에 두 딸을 두었으나 1951년 3월 국군 제 8사단 16연대 소속으로 6․25전쟁에 참전했으며, 같은 해 8월 노전평 전투(’51. 8. 9. ∼ 9.18.)에서 8월 24일 전사했다. 고인이 사망한 날은 둘째 딸이 태어난 지 4일 만이었다. 유품은 허벅지 뼈 일부와 탄피, 수통 등을 포함한 5점이 수습되었다.

 국유단은 코로나-19상황에 대응하여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유가족들과 협의를 거쳐 1월 중 '호국의 영웅 귀환행사'를 거행하고, 이후 국립현충원에 안장할 예정이다.

 유해 소재 제보나 유가족 유전자 시료채취 참여 문의는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대표전화 1577-5625(오!6․25)로 하면 된다. 유전자 시료 제공으로 전사자 유해의 신원이 확인될 경우 심사를 통해 최대 1,00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된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1.18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하 북한 김정은 활동은?
“국가 경제발전 5개년 전략수행 기간이 지난해까지 끝났..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