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립묘지 외 독립유공자 묘지 체계적 관리한다

19일 독립유공자법 개정안 국무회의 의결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01-19 오전 11:23:23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가보훈처는 국립묘지에 안장되지 않은 순국선열과 사망한 애국지사의 묘지 소재와 현황 등에 관한 실태조사를 하게 된다. 또 독립유공자의 친족 또는 묘지 관리자 등과 연락체계를 갖추기 위해 지방자치단체 등 관련 기관에 자료 요청을 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 

 국가보훈처는 19일 국립묘지 밖에 있는 독립유공자 묘지의 실태조사를 통해 체계적으로 관리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독립유공자예우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 날 의결된 법률 개정안은 국무회의에 의결됨에 따라 공포 후 6개월이 경과한 날부터 시행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산재해 있는 독립유공자 묘지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작년 연말 기준으로 독립유공자로 포상된 16,410명 중 국립묘지에 안장된 4,500명을 제외한 12,000여 명의 묘지가 국내‧외에 산재해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실태조사를 통해 확인된 독립유공자의 묘지에 대해서는 유족과의 협의를 거쳐 우선 국립묘지로 이장을 추진하고, 현지에 계속 묘지 보존을 원하는 경우 보수 및 유지관리를 지원하게 된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5.6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충무공 탄신 476주년...이순신을 돌아보다
조직의 성패, 혹은 나라의 흥망성쇠에는 반드시 원인이 있다. ..
깜짝뉴스 더보기
전자증명서로 ‘코로나19 백신접종 증명서’ 발급 가능
코로나19 예방접종이 본격적으로 실시됨에 따라 예방접종 증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