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향군, 창설 제69주년 기념행사 비대면으로 진행

국가안보 및 향군발전 유공자 277명에게 국민포장 등 포상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10-07 오후 1:26:3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10월 8일은 제69주년 재향군인의 날이다. 국내 최대의 안보단체인 재향군인회(이하, 향군)는 매년 재향군인의 날을 맞아 기념식을 비롯하여 1천만 회원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국민들과 함께 안보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펼쳐왔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 상황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향군이 솔선수범 한다는 차원에서 기념식을 비롯한 대면 행사를 모두 생략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향군은 그동안 실시해 오던 정부 포상은 국가보훈처의 각 지청을 통해 위임수여하고 향군대휘장을 비롯한 향군표창도 각급회에 위임수여키로 했다.

 이번 표창에는 그동안 국가안보와 향군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김형년 인천시회장 등 3명에게 국민포장을, 대통령․국무총리․보훈처장의 정부포상은 총 46명에게 수여된다. 박윤국 포천시장 등 5명 에게는  향군대휘장을 수여하고 그 외 향군공로휘장, 향군회장 표창, 공로패, 감사패 등이 총 277명에게 각각 수여하게 된다.

 이날 향군은 참전용사 후손과 향군회원 자녀 중 학업성적이 우수한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각급회로부터 추천받은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이주원 학생 등 25명에게 향군장학금 각각 100만원씩을 온라인으로 전달했다. 이중에는 천안함 용사 故정종율 상사의 유족 정주환 군도 포함되어 있다.

 ▲ 향군 창설 70주년 엠블럼. ⓒkonas.net

 

 한편 향군은 내년 창설 70주년을 앞두고 엠블럼도 확정 발표했다. 태극기와 향군 로고의 상징 색상인 청색과 홍색을 기본으로 숫자 70을 형상화 했으며 숫자 0안에 향군을 상징하는 로고와 함께 걸어온 70년과 미래의 70년을 슬로건과 함께 도도히 흐르는 물결무늬로 표현하여 앞으로도 안보단체로서 국민과 함께 국가안보와 국민의 생존권을 수호해 나갈 것을 다짐하는 의미를 담았다.

 김진호 향군회장은 향군 내부망을 통해 각급회와 1천만 향군회원들에게 전달된 기념사에서 “향군은 6.25전쟁이 한창이던 1952년 병력 동원을 위한 준군사조직으로 창설된 태생적인 안보단체”라며 “향군은 지난 70년 간 북한의 군사적 도발이나 국가안보 위기가 있을 때마다 국가안보 제2 보루로서 역할과 사명을 다해 왔다”고 강조했다.

 또 “창설 69주년을 맞은 향군은 앞으로도 국가안보 제2보루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정치적 중립을 준수하면서 오직 국가와 국민의 생존권을 수호하는데 최선을 다 하자”고 당부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10.28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하늘의 별이 된 안중근 의사!
1909년 10월 26일 오전 9시 30분. 중국 하얼빈역에서 총성이 울렸..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처리법령 개정 시행, 국민 서류제출 불편 해소
민원인이 요구하면 민원 처리 과정에서 본인에 관한 행정정보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