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21년 이산가족 영상편지 1,004명, 유전자 검사 1,020명 완료

영상편지는 「이산가족찾기」 누리집 공개, 내년에도 사업 진행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2-21 오후 2:04:5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이산가족의 고령화와 향후 남북이산가족 교류를 대비하기 위해 이산가족 「영상편지 제작」 사업과 「유전자 검사」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올해 「제3차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4월~10월)를 통해 파악된 신규 희망자(약 1만여 명) 중 고령자 순으로 영상편지 제작 1,004명, 유전자 검사 1,020명에 대한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올해 참여하지 못한 희망자는 내년도 사업부터 순차적으로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영상편지 제작」 사업은 ’05년 처음 추진되어, 올해까지 총 2만 4천 77편을 제작했다. 영상편지는 개별 이산가족 사연을 바탕으로 △본인 및 가족 소개 △이산 경위 △고향에 대한 추억 △북측 가족에게 하고 싶은 말 등의 내용으로 구성되어, 약 10분 내외 분량으로 제작됐다.

 제작된 영상편지는 이동식 저장매체에 담아 이산가족 본인에게 제공하고, 북측 가족 전달용은 「대한적십자사」에서 보관하고 있다.

 아울러, 이산가족이 대외 공개에 동의(’21. 12. 현재 기준, 총 2,810편)한 경우 「남북이산가족찾기」 누리집 등을 통해서도 공개하고 있다.

 이산가족의 급속한 고령화 추세를 감안하여 이산 1세대 사후(死後)에도 남북의 이산가족들이 가족관계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유전자 검사」 사업은 「남북 이산가족 생사확인 및 교류촉진에 관한 법률」 제8조의2에 따라 ’14년부터 추진되었으며 올해까지 총 2만 5천 149명이 참여했다.

 사업 방식은 희망하는 이산가족을 대상으로 혈액, 모발 등을 채취하여 △상염색체 △와이(Y)염색체 △미토콘드리아 등 3가지 검사를 실시하고, 검사 결과 확보된 유전자 정보는 통일부 「이산가족 유전정보 데이터베이스」에 보관하고 있다.

 통일부는 내년에도 희망하는 이산가족들이 「영상편지 제작」 및 「유전자 검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사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며, 「이산가족찾기」 누리집에 공개되어 있는 영상편지를 저장할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하는 한편, 기 제작해 놓은 영상편지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창의적 방안을 강구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5.20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북한의 대남 통일노선 변화와 우리의 대응 방향
최근 남북 관계는 ‘첨예한 대립 양상의 경색 국면’으..
깜짝뉴스 더보기
아동수당·생계급여 확대…2년간 민생·경제법안 254건
지난 2년간 법제처와 법률 소관 부처가 합심해 입법을 추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