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가보훈처 추진 <제복의 영웅들> 프로야구, 프로축구 경기에서 첫 선

잠실구장과 인천축구전용경기장 축구경기서 시축 참여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6-21 오전 9:59:1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6·25참전용사의 새로운 여름 단체복 “프로야구, 프로축구 경기에서 첫 선보인다”

 6·25참전용사들에 대한 감사와 예우, 그리고 제복을 입은 분들을 존중하는 보훈문화 확산을 위해 새롭게 디자인을 개발한 여름 단체복을 6·25참전용사들이 직접 착용, 프로스포츠 경기에서 첫 선을 보인다.

 국가보훈처(처장 박민식)는 “6·25참전유공자 인식제고를 위한 <제복의 영웅들> 사업을 통해 개발한 새로운 여름 단체복을 착용하고 21일과 22일 각각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경기에 참여, 시구와 시축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먼저 21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경기(한화 이글스 대 LG 트윈스)에서는 손희원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회장이 시구자로 나서 경기의 시작을 알린다.

 이날 시구에는 새로운 단체복을 입은 손희원 회장 등 8명의 참전유공자들이 참석하며, 시구에 앞서 국방부 근무지원단 군악대대가 애국가 연주와 제창을 할 예정이며, <제복의 영웅들> 사업에 참여한 참전용사들의 화보 영상도 전광판을 통해 송출된다.

 김인석 엘지(LG)트윈스 대표이사는 “호국보훈의 달에 자유와 평화를 물려준 6‧25참전용사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국가보훈처와 함께 참전용사 시구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또한 22일(수) 19시 30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리는 인천유나이티드와 강원에프씨(FC)의 프로축구 경기 전 시축행사에는 6명의 참전유공자가 새로운 단체복을 착용하고 참여, 김기제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사무총장이 대표로 시축에 나설 예정이다.

 시축행사에서도 새로운 단체복 소개와 함께 화보 영상이 전광판으로 송출되며, 시축행사 후 참전유공자와 가족들은 특별관람석에서 경기를 관람할 계획이다.

 인천유나이티드 관계자는 “호국보훈의 달이자 6‧25전쟁 72주년은 물론, 특히 6‧25전쟁 당시 인천상륙작전 등 각별한 의미가 있는 인천에서 새로운 단체복을 입은 참전용사들을 시축 행사에 모실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민식 국가보훈처장은 “이번 프로스포츠 경기 참여 행사를 통해 6·25참전용사 분들의 새로운 단체복에 대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특히 <제복의 영웅들>이라는 사업 이름처럼, 호국영웅들은 물론 제복 근무자들의 헌신에 대해 국민들의 존중을 받는 문화가 사회 전반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복의 영웅들>은 그동안 일명 ‘안전 조끼’라고 불리는 참전유공자의 여름 약복을 대체하고, 국민적 존경과 예우를 다하기 위해 디자인 개발을 추진한 국가보훈처의 사업으로, 참전유공자 10명, 국내 정상 패션 디자이너 김석원 대표, 홍우림 사진작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8.14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