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설리번 美 상원의원 "'추모의 벽' 지원 한국에 감사 결의안 준비"

“한국전은 ‘숭고함’, 잊힌 전쟁 아닌 숭고한 전쟁으로 불러야”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8-03 오전 10:43:10
공유:
소셜댓글 : 2
facebook

 미국 공화당의 댄 설리번 상원의원은 워싱턴에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이 들어서도록 지원한 한국에 감사의 뜻을 표하는 결의안을 상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한국전쟁은 잊힌 전쟁이 아니라 ‘숭고한 전쟁’으로 불려야 한다고 말했다.

 VOA(미국의소리방송)에 따르면 알래스카주의 댄 설리번 공화당 상원의원은 1일(현지시간) 본회의장에서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의 역사적 의미에 대해, 한국전의 교훈 중 하나는 “참전용사들이 한국전에서 보여준 숭고함”이라며, 워싱턴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에는 아름답게 새겨진 많은 글귀가 있지만, “전혀 알지 못하는 나라와 만난 적도 없는 사람들을 지키기 위해 부름에 응한 아들과 딸들을 우리나라는 기린다”는 글귀는 미군 참전의 숭고함을 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설리번 의원은 이어 한국전이 ‘잊힌 전쟁’으로 불려온 데 대해 “나는 항상 그것이 참전 용사들의 희생과 숭고함, 그리고 이 잔인한 전쟁의 의미를 경시한다고 생각해왔다”며, “한국전은 숭고한 일이었기 때문에 우리는 그 전쟁을 잊힌 전쟁이 아니라 숭고한 전쟁이라고 불러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전의 역사를 알거나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을 방문한 사람, 또는 한국전 참전용사나 그 가족을 아는 사람이라면 한국전은 말 그대로 한 나라를 구하는 위대한 국가의 숭고한 사업이었다는 것을 안다”며 “우리는 그것을 위해 많은 것을 희생했다”고 덧붙였다.

 설리번 의원은 또 한국전의 매우 구체적인 결과로 한반도 야경 사진을 들면서 “한 나라(한국)는 밝고 생기가 넘치는데 다른 한 나라(북한)는 어둡고 말 그대로 죽어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전을 통해 “미국인과 미군, 그리고 미국의 군대는 한 나라 전체를 자유롭게 했다”고 강조했다.

 설리번 의원은 워싱턴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에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이 완공될 수 있도록 이 사업을 지원한 한국 정부와 국민에 감사의 뜻을 표하는 결의안 상정을 준비 중이라며, “이 전쟁은 미국과 한국, 이 훌륭한 두 나라 역사에서 자랑스러운 순간이고, 이 역사는 한국과 미국을 수십 년 동안 결속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향군은 추모의 벽 건립을 위해 전 국민적 모금운동을 벌여 7억여 원을 지원했다. 모금에는 90이 넘은 노병과 어린 학생, 향군 임직원과 각급회 회원, 해외지회, 산하업체, 참전 및 친목단체 등 89개단체와 22개기업, 28,000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아울러 향군은 추모의 벽 완공 후 방문자 대상 교육프로그램 개발 위해 한국전참전용사추모재단(KWVMF)에 1만불의 성금도 기부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미국에...누가~ 30억$... 누가 갖다~ 바쳣으면~?? 어케나~? 됫을까 상상을 해봣네~???ㅎㅎㅎ 이민족성이...정말 골때린단다~!!ㅎ

    2022-08-03 오전 11:33:40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북한에,,,"30억$-핵조공" 갖다 바치고들...얼굴 빳빳이 들고 당당히 사는~~ 철면피-좌빨애들도 많이 잇습니다만~???ㅎ

    2022-08-03 오전 11:32:07
    찬성0반대0
1
    2022.8.13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