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육군 '신임장교 여단전투단’ 편성, 과학화전투훈련...부임전 전장실상 체험

드론 등 첨단전력 활용...소부대 전투지휘능력 숙달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05-17 오전 10:56:53
공유:
소셜댓글 : 3
facebook

 육군이 최초로 신임장교 3,200여 명으로 구성된 ‘신임장교 여단전투단(이하 전투단)’을 꾸려 지난 10일부터 과학화전투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육군에 따르면 오는 21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과학화전투훈련단(이하 KCTC)은 육군 신임장교들이 야전부대 부임 전, 전장 실상을 체험하고 소부대 전투지휘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체 훈련기간 중 15일부터 18일까지는 무박 4일 주야연속 쌍방 교전훈련도 진행된다.

 전투단은 지난 3월 육군 소위로 임관해 현재 병과학교(보병·포병·기계화·공병·화생방·정보·정보통신학교)에서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 교육을 받는 교육생 3,200여명과 교관 120여명, 전투훈련 지원을 위해 참가한 야전부대 600여 명 등 총 3,920여 명으로 편성됐다.

 신임장교들은 각자 병과 특성에 맞는 직책을 부여받거나 소대급 이하 전투원으로 편성되고, 교관들은 제대 별 지휘관 또는 참모직책을 맡아 훈련에 동참했다.

 훈련은 신임장교들이 각 병과학교에서 배운 소부대 전투기술과 전투지휘 능력을 숙달하고, 전문대항군과 치열한 교전이 계속되는 공격·방어 연속상황을 부여해 극한의 전장 상황을 체험하도록 했다.

 또 전장 실상을 보다 실전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무인항공기(UAV)와 공격 및 정찰드론, 전차, 장갑차, 자주포, 제독차 등 18종류의 전투 장비 총 145대를 현장에 투입했다.

 이번 훈련에는 미래전의 핵심 전력으로 급부상한 공격드론으로 상대를 타격하고, 이를 방어하는 전술적 움직임을 과학화 훈련체계로 구현한 ‘마일즈 드론(MILES Drone) 체계’도 활용하여 신임장교들이 미래전장과 무인화 전투체계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육군은 80여 명의 안전통제관으로 구성된 안전실을 별도 편성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진단하고,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철저한 방역대책도 마련했다.

 훈련에 참여한 구윤재 소위(24세·보병)는 “KCTC 훈련에서 전장 실상을 체험하며, 소대장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게 됐다“라며, ”남은 훈련과 교육기간 동안 최대한 배우고 스스로 단련하여 주어진 임무를 반드시 완수하는 소대장이 되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육군은 이번 훈련결과를 분석하여 후반기에 새로운 신임장교와 부사관 초급리더과정 교육생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KCTC 훈련을 보완하고, 초급간부들의 실전적인 과학화전투훈련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우상숭배-OK~?? + 동성애도-OK~?? + 북핵자금제공-이적행위도~OK~??ㅎ + 주기도 안해야되~!!"ㅎ + 위헌-반역도-OK??"ㅎ (== "민주니깐~ 다~ 개안슴더~!?"ㅎㅎㅎ) P.S) [신주]라면...?? 다~안! 개않단다~!! 할렐루야~!!

    2021-05-17 오전 11:39:28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아침~ 점심~ 저녁으로~~~ [인간중심-민주신]을 섬긴 결과가...이런것이겟지요~!!ㅎ

    2021-05-17 오전 11:30:02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경찰도...[민주화]가 이미~~ 다 되엇는지~??ㅎ 이번에 한강 의대생 살인-사건을 보면...참 너무~ 기가 막힌듯하지요~??ㅎ 너무도 허술한 초등수사... 언론의 댓글 플레이등...!!ㅎ 누가 봐도....강한 의심이 가는 사건인데...ㅎ

    2021-05-17 오전 11:28:49
    찬성0반대0
1
    2022.12.8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혹한의 기적, 장진호전투와 흥남철수작전
1950년 11월 영하 40도를 오르내리는 북풍한설 속 장진호 지역..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