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정부, 아이티 강진 피해 지원 위해 100만불 규모 인도적 지원

사망 2천여 명, 1만여 명 부상, 유엔도 800만 달러 배정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08-18 오전 9:52:0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정부는 지난 14일 오전 규모 7.2 강진으로 대규모 사상자가 발생한 아이티를 돕기 위해 100만불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17일(현지시간) 아이티 재난당국에 따르면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는 1,941명, 부상자는 9,915명에 이른다.

 아이티의 수도 포르토프랭스 서쪽 125㎞ 지점에서 발생한 이번 지진으로 인해 남서부 도시 레카이, 제레미 등을 중심으로 3만7천 채 이상의 가옥이 완전히 부서지거나 망가졌다. 유니세프는 어린이 54만 명을 포함해 120만 명이 이번 지진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추정했다.

 유엔은 이날 아이티 지진 피해 지역에 의료 서비스와 식수, 쉼터 등을 지원하기 위해 800만 달러(약 94억 원)를 배정했다고 밝혔다.

 아이티는 지난 2010년에도 7.0 규모의 대지진이 발생해 30만 명에 달하는 사망자가 발생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8.13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