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트럼프 “2차 미북정상회담 날짜·장소 내주 초 발표”

“북한이 회담 원하고, 뭔가를 하기 원해” 장소는 베트남 유력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2-01 오전 10:47:41
공유:
소셜댓글 : 1
facebook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차 미북정상회담 날짜와 장소를 다음주 초에 발표할 것이며, 회담은 2월 말에 개최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북한과 엄청난 진전을 이루고 있다"며 "다음주 초, 회담의 장소와 날짜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회담을 매우 원하고, 정말로 뭔가를 하기 원한다고 생각한다"며 회담 결과에 대한 기대감도 표시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이 “우리는 특정한 장소로 갈 것이다. 여러분 대부분이 그 장소가 어딘지 알 것이라고 생각한다. 대단한 비밀이라고 생각지 않는다.”고 밝힌 것으로 미루어 볼 때 그동안 유력한 후보지로 거론돼 온 베트남일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이를 위해 2차 북미정상회담을 세부 조율하기 위한 실무협상도 다음 주 재개될 예정이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31일(현지시각) 김혁철 전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가 자신의 카운터파트임을 공식 확인하며 내주 초 북미 실무협상에서 북한의 비핵화 조치 및 상응 조치 등을 포함, 세부 조율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좋은아빠(heng6114)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시켜야한다.

    2019-02-02 오전 10:17:12
    찬성0반대0
1
    2024.6.20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