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김학준 전 인천대 이사장, “정부, 북핵의 위험성 직시하고 대책 마련해야”

화정평화재단 국가대전략 월례강좌 강연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01-21 오전 8:08:3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정부는 북핵의 심각성에 대해 인식을 철저히 하고 환상과 낭만이 아니라 현실적으로 대응해야 한다”

 ▲김학준 전 인천대 이사장이 2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화정국가대전략 월례강좌에서 강연하고 있다. ⓒkonas.net

 

 김학준 전 인천대 이사장은 20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동아일보 부설 화정평화재단·21세기평화연구소가 개최한 제30회 화정국가대전략 월례강좌에서 이렇게 강조했다.

 그는 또 “북한 핵개발을 저지시키기에는 어려운 단계에 도달했다”며 대북 비핵화 정책을 전환해야 한다“며 ”남북대화를 차단하자는 건 아니지만 능멸당하면서까지 해 나가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김 전 이사장은 “올해는 미국 대선이 있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가능성이 높은만큼 미 대선이 끝날때까지 북핵 문제는 극적 진전을 보기는 어려울 것”이라며 “1980년 주 이란 미국대사관 인질사건이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의 재선 실패로 이어진 사례가 있어 트럼트 대통령이 군사적 옵션 같은 강경 접근은 조심스러워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세계는 예전의 미.소 대결의 냉전에서 최근 미.중의 신냉전 대결 양상을 보이는 가운데 과거의 군사문제만이 아니라 군사.경제 등 모든 문제에서 운신하기 어려운 상황이 되고 있다”며 “정부는 북핵이 제기하는 심각성이 엄청난 만큼 한국 안보의 위태로움을 직시하고 이에 대한 대응방법을 국정 제일 과제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9.23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그 날의 영광, 인천상륙작전
9월의 호국인물에 6·25 전쟁 당시 인천상륙작전을 위한 첩..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