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아세안 협력의 지평 넓혀

제1차 한-BIMP-EAGA 고위관리회의(SOM) 화상회의 개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0-22 오전 9:33:1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제1차 한-BIMP-EAGA 고위관리회의(SOM)’가 21일 정의혜 외교부 아세안국장과 아흐마드 잠리 빈 카이루딘(Ahmad Zamri Bin Khairuddin) 말레이시아 총리실 경제기획원 부국장 대행의 공동 주재로 개최되었다.

 BIMP-EAGA(Brunei Darussalam-Indonesia-Malaysia-Philippines East ASEAN Growth Area, 브루나이-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필리핀 동아세안 성장지대)는 1994년 해양동남아 4개국 낙후지역 발전을 통한 역내 고도성장지역과의 개발격차 해소 및 아세안 경제 통합을 목표로 창설된 경제협력체다.

 이번 회의에는 말레이시아 총리실 경제기획원 부국장 대행, 브루나이 재정경제부 경제담당차관, 인도네시아 경제조정부 차관보, 필리핀 통상산업부 차관이 참석했다.

 참가국 대표들은 한-BIMP-EAGA 협력이 동남아시아 지역의 포용적·균형적 성장 및 아세안 연계성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양측간 협력 추진 방안에 대하여 논의했다.

 외교부는 금년 신설된 한-BIMP-EAGA 협력기금(약 1백만 미불)을 활용하여 환경, 관광, 연계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며, 특히, 기후변화에 취약한 BIMP-EAGA 국가들의 수요를 감안해,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와의 삼각 협력관계 구축을 통한 동 국가들의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또한 이번 회의를 계기로 한-BIMP-EAGA 협력기금 기탁처로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를 지정하고, 동 기금의 효율적 관리에 관한 외교부-GGGI간 협력 MOU를 체결했다.

 한-BIMP-EAGA 협력은 2020년 한-아세안 정상회의시 우리 정부가 발표한 한-해양동남아 소지역 협력 구상 이행 노력의 일환으로서, 외교부는 BIMP-EAGA를 통한 한-해양동남아 소지역 협력을 안정적으로 정착·발전시켜, 기존 한-메콩 협력과 더불어 한-아세안 협력의 지평을 보다 다층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8.12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광복절과 국가안보
국가안보는 대내‧외적 위협으로부터 국가가 추구하는 가..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