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아세안 협력의 지평 넓혀

제1차 한-BIMP-EAGA 고위관리회의(SOM) 화상회의 개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0-22 오전 9:33:1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제1차 한-BIMP-EAGA 고위관리회의(SOM)’가 21일 정의혜 외교부 아세안국장과 아흐마드 잠리 빈 카이루딘(Ahmad Zamri Bin Khairuddin) 말레이시아 총리실 경제기획원 부국장 대행의 공동 주재로 개최되었다.

 BIMP-EAGA(Brunei Darussalam-Indonesia-Malaysia-Philippines East ASEAN Growth Area, 브루나이-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필리핀 동아세안 성장지대)는 1994년 해양동남아 4개국 낙후지역 발전을 통한 역내 고도성장지역과의 개발격차 해소 및 아세안 경제 통합을 목표로 창설된 경제협력체다.

 이번 회의에는 말레이시아 총리실 경제기획원 부국장 대행, 브루나이 재정경제부 경제담당차관, 인도네시아 경제조정부 차관보, 필리핀 통상산업부 차관이 참석했다.

 참가국 대표들은 한-BIMP-EAGA 협력이 동남아시아 지역의 포용적·균형적 성장 및 아세안 연계성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양측간 협력 추진 방안에 대하여 논의했다.

 외교부는 금년 신설된 한-BIMP-EAGA 협력기금(약 1백만 미불)을 활용하여 환경, 관광, 연계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며, 특히, 기후변화에 취약한 BIMP-EAGA 국가들의 수요를 감안해,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와의 삼각 협력관계 구축을 통한 동 국가들의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또한 이번 회의를 계기로 한-BIMP-EAGA 협력기금 기탁처로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를 지정하고, 동 기금의 효율적 관리에 관한 외교부-GGGI간 협력 MOU를 체결했다.

 한-BIMP-EAGA 협력은 2020년 한-아세안 정상회의시 우리 정부가 발표한 한-해양동남아 소지역 협력 구상 이행 노력의 일환으로서, 외교부는 BIMP-EAGA를 통한 한-해양동남아 소지역 협력을 안정적으로 정착·발전시켜, 기존 한-메콩 협력과 더불어 한-아세안 협력의 지평을 보다 다층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0.2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