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대구․경북지역 의료물자 수송팀 긴급 투입

국군수송사령부 전담수송팀 구성, 전군 수송부대 출동대기태세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03-09 오전 10:53:20
공유:
소셜댓글 : 1
twitter facebook

 국방부는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대구․경북지역에 대한 정부지원 마스크 등 의료물자 수송을 위한 군 전담수송 팀을 긴급편성해 투입한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대구․경북 지역은 민간 용역업체들이 수송을 기피하는 현상이 지속되면서 최근까지 대구지역에 위치한 육군5군수지원사령부가 중심이 되어 수송을 담당해 왔다.

 그러나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5군지사 장병들의 피로도와 지휘부담이 커지자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 국군수송사령부가 나서게 되었다. 

 평시 전군(全軍) 보급물자를 수송 지원하고 있는 국군수송사령부는 대구․경북지역에 대한 의료물자(마스크, 방호복 등) 수․배송을 지원하기 위해 부산에 있는 예하 수송부대에서 운전경력이 풍부한 부사관들로 전담수송팀을 구성해 운전관16명, 차량 16대로 편성했다.

 이들은 감염예방을 위한 방호복을 갖추고 9일부터 본격적으로 임무를 수행한다.

 국방부는 “정부비축물자를 비롯한 마스크 공급업체가 주로 논산 등 대구 북방에 위치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대전 인근에 주둔하고 있는 수송부대(부강 소재)와도 연계해 중계 수송을 실시한다”며, “전담수송팀을 갖추고 중계수송을 실시하게 되면, 출동준비와 이동시간을 줄일 수 있어 서울 기준으로 최대 5시간을 단축시키고 운전자들의 피로도를 경감시킨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전군(全軍)에 있는 수송부대들은 언제라도 정부의 소요가 있을 경우를 대비하여 상시 출동대기태세를 갖추고 있다.

 지난 5일 마스크 생산업체 공급량이 하루 600만장 수준으로 증가해 마스크 수급 안정TF에서 야간에 수송차량 긴급 요청시 수송부대들은 안전사고 없이 새벽까지 수송을 완료한 바 있다.

 국군수송사령부 전담수송팀을 지원하는 수송대대장 심학경 중령은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국민들이 많이 지치고 힘들어하고, 무엇보다 마스크 수급이 절실한데, 우리 군이 민간수송의 공백을 대신할 수 있어 스스로 자랑스럽고 뿌듯하게 생각한다”면서, “우리 군의 지원으로 국민들의 불안을 조금이라도 덜고 안정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된다면 언제 어디서든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달 26일부터 코로나 19와 관련해 매일 정부 긴요물자 수송을 지원하고 있다.

 국방부는 “이번 주말에도 전국 14개 마스크 공급업체에 인력 303명을 투입했고, 수·배송 차량을 이용해 마스크 뿐만 아니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서 지원하는 정부비축물자, 적십자사 위문품 등 다양한 긴급물자 수송까지 대구경북지역을 중심으로 총력을 다해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제주 지역을 비롯한 긴급물자 소요지역에 군(軍) 수송 항공기까지 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jjj24133(jjj24133)   

    국민의 군대라는 것을 여실시 보여 주는 것이 보기 좋습니다

    2020-03-09 오후 3:39:07
    찬성0반대0
1
    2020.4.11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DMZ 그곳에 우리 국군용사 잠들어 있다
2018년 11월 22일 오후, 남북 분단 현실을 일깨우는 역사적 장..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