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보훈처, 경남 함양군 소재 경찰묘지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

10월부터 안내판 설치 및 묘역정비 등 국가가 체계적으로 정비 및 관리 시행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2-10-12 오전 9:18:0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가보훈처가 경남 함양군 유림면 소재 경찰묘지를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했다고 12일 밝혔다.

 ▲ 경남 함양군 유림면에 있는 경찰묘지. [보훈처 제공] ⓒkonas.net

 

 이는 경찰묘역 중 처음으로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된 것이다.

 함양 경찰묘지는 당초 1976년 함양읍에 조성되었다가 2009년 함양 경우회에서 토지를 사들여 현 위치(유림면)로 이장, 매년 현충일과 경찰의 날(10월 21일), 경우의 날(퇴직경찰관의 날 11월 21일) 등에 추념 행사를 거행하는 등 현재까지 관리해 오고 있다. 

 함양 경찰묘역에는 진기찬 총경과 김봉조 총경, 김옥진 경감 등 13위의 유해가 안장되어 있다.

 국가보훈처는 함양 경찰묘지의 국가관리묘역 지정에 따라 묘소 봉분과 비석, 둘레석 등 묘역 정비와 진입로 보수 등을 위해 예산을 반영하는 등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박민식 국가보훈처장은 “국가관리묘역 지정은 국가를 위한 헌신에 대해 국가가 끝까지 책임지는 ‘일류보훈’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 등 합동묘역에 대한 국가관리묘역 지정과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안장자의 명예 선양과 유가족의 자긍심이 고취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함양군 경찰묘지의 국가관리묘역 지정으로 지금까지 국립묘지 외에 산재한 국가유공자 등 합동묘역 58개소 중 11곳이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됐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2.2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미래지향적인 한·일 안보협력체제 발전 방향
최근 국제질서는 미‧중간 전략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북한..
깜짝뉴스 더보기
우리나라,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 의장국으로 선출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은 29일, 중국 선전에서 개최되는 제16회 ..